건강칼럼

건강정보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51-756-5100
제목
75세 이상 노인의 아스피린 복용, 출혈 위험
75세 이상의 노인들이 뇌졸중이나 심근경색의 예방을 위해 아스피린을 복용하는 경우, 장애 또는 치명적인 출혈 위험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아픈 노인

영국 옥스퍼드대학 심근경색, 뇌경색 및 치매 예방센터(CPSD) Peter Rothwell 교수 연구팀은 심근경색 및 뇌경색 환자와 이 질환들의 재발 방지를 위해 저용량 아스피린을 장기 복용하는 영국인 3,166명으로 대상으로 부작용 여부를 조사했다. 이중 절반은 75세 미만, 절반은 75세 이상이었다.

그 결과 치명적인 출혈이 발생할 확률은 65세 이하의 경우 연간 0.5%, 75~84세는 1.5%, 85세 이상은 2.5%로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 주요 출혈의 위험은 나이와 관련이 없었지만 주요 출혈의 연간 위험은 70세 이상부터 급격히 증가하여 85세 이상에서는 4.1%에 달해 치명적인 출혈과 유사한 패턴을 나타냈다.

Rothwell 교수는 “이번 연구에서 출혈의 약 절반은 위장관 출혈이었다”며 “우리는 이전의 연구에서 PPI가 항혈소판 제제에 의한 위장 관계 출혈의 약 80%를 예방할 수 있음을 알고 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75세 이상의 모든 환자에게 예방 목적의 아스피린을 처방할 때는 위장관 출혈을 예방하기 위해 프로톤펌프저해제(PPI)를 투여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 내용은 The Lancet 온라인판에 게재되었으며 BBC, Medscape 등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다음글
쌀겨에서 추출한 펩타이드, 혈압 강하 작용
이전글
높은 콜레스테롤 수치, 파킨슨병 위험 감소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