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0 0 0


평일: 09:00 ~ 18:30
토요일: 09:00 ~ 13:00
점심시간: 12:30 ~ 14:00
국경일(5.5/10.9): 09:00 ~ 13:00



 
척추뼈 속에는 우리 몸의 충격을 흡수하는 디스크라는 부위가 있습니다. 그러나 오랜 기간동안 압박 당하거나, 부상, 갑자기 강한 힘을 사용하는 움직임 등으로 인해 이 디스크는 돌출되기도 하고, 작업상 장시간 앉아서 작업하는 경우 파열되기도 합니다.이 손상된 디스크는 주변 신경을 자극하여 통증을 유발하는데 이것이 소위 ‘디스크’라 불리는 ‘추간판 탈출증’ 입니다. 주로 요통과 허리 아래로 내려가는 하지 방사통이 나타나며 30~50세의 연령대에서 특히 주의하셔야 합니다.

허리가 아프고 다리가 저리고 당기는 증세가 대표적
허리 디스크의 대표적인 증상은 허리가 아프고, 다리가 저리고 당기는 증상입니다. 대개의 경우 허리가 먼저 아프기 시작하며, 또한 엉치 부위가 시큰거리고 아프며, 둔부에 통증을 느끼게 됩니다. 그러다가 얼마 지나서부터는 한쪽 다리가 저리고 아프게 되며 허리에서부터 한쪽 다리로 땡기는 통증이 발생하는 것이 보통입니다.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아픈 부위 다리의 감각이 둔해지거나, 또는 발가락 운동에 힘이 빠지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누워서 다리를 쭉 뻗은 상태에서 한쪽 다리를 올려보면 통증이 심해서 다리를 잘 올릴 수 없게 되며, 다리를 들어 올리지 못하는 정도가 심하면 심할수록 디스크의 탈출증의 정도가 심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운동마비, 감각마비, 대소면 마비 및 성기능 마비의 합병증 초래
허리디스크의 합병증으로 가장 많은 것이 마비입니다. 마비에는 운동마비, 감각마비, 대·소변 마비 및 성기능 마비가 있습니다. 이러한 합병증(마비의 증상)이 있을 때는 바로 의사의 진찰을 받고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적절한 치료의 시기를 놓치게 되면 이는 영구적 장애로 남을 수도 있으며, 평생동안 장애자로 지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안정 및 약물요법, 물리치료 등으로 치료 시작
치료 방법을 선택할 때에는 증상 기간, 동통의 강도 그리고 재발의 횟수, 환자의 직업, 작업량 등 여러 가지 조건을 고려해야 합니다. 대부분의 환자에서는 침상 안정, 약물 요법, 그리고 물리 치료 등을 시행하며, 그것으로 회복되는 경우가 많으며,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일차적으로 보존적 치료를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그러나 하지의 마비가 있는 경우, 신경 증상이 더 심해질 경우, 참을 수 없는 통증으로 생활을 할 수 없는 경우에는 수술이 필요하게 됩니다.

침상 안정
침상 안정은 디스크의 내압을 감소시키고, 복부 근육과 배부 근육의 활동을 감소시켜 줌으로써 통증을 감소시키게 됩니다. 이 때 매트리스는 단단한 것이 좋고, 엉덩이 관절과 무릎을 굽힌 상태에서 발밑을 고이고 바로 눕는 것이 좋습니다. 약물 치료로는 진통 소염제와 골격근 이완제를 복용합니다.

물리치료
물리 치료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으며 처음 발생한 경우에는 대부분 물리 치료로 증상이 완화되거나 호전되게 됩니다. 견인 요법은 급성이나 만성 어느 경우에도 시도할 수 있고 대체로 골반 견인을 하게 되는데, 견인 후 수시간은 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운동 요법은 급성기에는 더욱 통증을 증가시키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기타 열찜질, 초음파 치료, 맛사지 등을 병행하여 시행할 수 있습니다.

약물 및 보조기
국소적으로 마취제나 스테로이드를 압통이 있는 부위에 주사하는 방법이 있으며, 때로는 일시적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보조기 치료는 코르셋이나 넓은 띠 또는 보조기를 이용하는데, 급성기나 만성기에 모두 사용하며, 많은 도움을 얻게 됩니다.

신경차단치료
약물치료나 물리치료등 보존적인 치료에 반응이 없을 경우, 주사를 통해 허리부위에서 나와서 다리로 내려 가는 신경의 뿌리를 치료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치료 효과 판정이 신속하며, 위험도도 적고 치료시간도 많이 걸리지 않는 비교적 안전하고 편안한 치료입니다.





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