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커뮤니티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51-756-5100
제목
증오란 쥐를 잡으려고 집을 태우는 것과 같다
작성자
김아름
조회
233
작성일
2021-06-10

일반 서민의 사고와 그의 사고 사이에 거리가 많을 것이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서 그만큼 대중의 동화능력이 결여되어 있을 것은 뻔하다. 오직 일반 독자가 그 작가에 대해 믿음을 갖고 스스로의 삶의 지표로 삼을 때 그를 이해하기 위해 최대의 노력을 감수할 수 있다. 집단이 보다 나은 생각이 있을 때 이를 받들고 열광하며 겸허하게 받아들일 능력이 없는 나라에서는 유일하게 영향력 있는 작가라고 해야 가장 속되고, 가장 쉽게 이해될 수 있는, 다시 말해같은 허수아비들이 판을 칠 수밖에는 없을 것이다. - 오르테가 이 가뎃 * 동양은 동양, 서양은 서양 두 쌍둥이는 영원히 만나지 못한다. East is East and West is West, And never the twin shall meet. - 키플링 * 현재는 과거밖에 담고 있지 않으며 결과에서 발견되는 것은 원인 속에 이미 있었던 것이다. - 앙리 루이 베르그송(프랑스 철학자:1859~1941) * 사람을 미워하면 그를 이해할 수 없다.  결혼사회자 결혼식축가 결혼식이벤트 반려견추모 고양이추모 애완동물추모 햄스터죽기전 반려동물사후 강아지유골 신보라매두산위브 신보라매두산 신보라매 신보라매두산위브 신보라매두산 신보라매 - 로웰 * 증오도 사랑처럼 눈을 멀게하는 것이다. - 휼러 * 증오란 쥐를 잡으려고 집을 태우는 것과 같다. - 훠스딕 * 증오란 스스로 얻는 체형이다. - 발루 * 만일 당신이 어떤 이를 미워하면 자신의 지체 중 한 부분을